배너
광고
신성대   이경명   김정록   김혁출   고성규   김용철   이호철   이지성   이송학   이창후   기고   역사산책   무협소설   무예이야기   축사
편집 2018.04.23 [12:03]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섹션이미지
신성대
이경명
김정록
김혁출
고성규
김용철
이호철
이지성
이송학
이창후
기고
역사산책
무협소설
무예이야기
축사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광고
HOME > 칼럼 > 축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새해에는 합기도가 전 세계를 무대로 새로운 중흥의 시기를 맞이하기를
[신년사] 오세림 (사)대한합기도협회 총재
 
한국무예신문 기사입력  2015/01/01 [00:49]
▲ 오세림 대한합기도협회 총재   © 한국무예신문
합기도 가족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2015년 을미년(乙未年) 새해를 맞이하여, 우리 합기도 가족 여러분 한 분 한 분 모두에게 새로운 꿈과 희망이 밝아오는 새해가 되시기를 기원 드립니다.
 
합기도 수련의 궁극적 목적은 우리 자신은 물론, 우리가 속해있는 사회의 모든 사람들이 보다 아름답고 보다 건강한 삶을 영위 할 수 있도록 함에 있습니다.
 
따라서 올 을미년 한해는, 합기도를 수련하는 우리들 모두가 백련천마(百鍊千磨)의 땀과 인내로서 숙성된 인성(人性)을 바탕으로, 우리 스스로가 타(他)의 모범이 될 수 있는 절제되고 품격 있는 무예인(武藝人)으로서  거듭 날 수 있는 한해가 될 수 있기를 기원 드립니다.
 
나아가 올해는 우리 합기도가 정통 무예로서 우리나라는 물론 전 세계를 무대로 새로운 중흥의 시기를 맞이할 수 있는 보람되고 뜻 깊은 한해가 될 수 있도록, 우리 합기도인 모두가 오직 “합기도”라는 세 글자의 커다란 이름 아래 굳게 뭉치고 마음을 합쳐, 각자의 위치에서 주어진 역할을 다하며, 또한 그 결실의 기쁨을 모두 다 함께 나눌 수 있는 시작의 새로운 해가 될 수 있기를 기원 드립니다.
 
을미년, 새해, 우리 합기도가 정통 무예로서, 또 이를 수련하는 우리 모두에게 축복이 넘치는 한해가 될 수 있도록 뜻을 모아 기원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15년 을미년 새해 아침
 
(사)대한합기도협회 총재 오 세 림


배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5/01/01 [00:49]  최종편집: ⓒ 한국무예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허태환 15/01/04 [20:54]
전적으로 동감입니다..세계로 뻗어가는 합기도..파이팅!! 수정 삭제
배성북 15/01/04 [20:57]
Happy New Year!My all families of Hapkido fellows and friends!Greeting a new dawning year 2015, the Year of Green Sheep, I sincerely hope and pray every one of all my Hapkido families has new dreams and hopes.The ultimate goal of Hapkido practice lies at making the life of all the people of our society be more beautiful and healthier, as well as our own selves.So, during this New Year of Green Sheep, I hope and pray we all Hapkido-ists can be reincarnated as martial artists temperate and elegant by ourselves who are the guiding models for others, on the base of human characters fermented with sweat and endurance of "Baek-Lyun-Chun-Mar" (googol-plex disciplines).And, during this Green Sheep Year, I hope and pray all Hapkido people gather together and share one heart only in the big name of Hapkido itself for the purpose that Hapkido, as a real martial art, can meet a meaningful new time of a revival prosperity all over the world.I hope and pray this Green Sheep Year becomes a year of abundant blessings to Hapkido and Hapkido-ists.Thank you, Happy New Year.President of the Korea Hapkido FederationOh, SeLim 수정 삭제
주유천하 15/01/05 [18:08]
오총재의 말씀에 적극 동조하지만, 먼저 우선되어야 할 것 은, 합기도의 통합 두글자 입니다. 누구의 잘잘못을 따지기에 앞서서 우리 모두의 잘못이고 내 탓 임을 알아야 됩니다. 이제는 합기도의 모든 단체장님들 께서 마음을 비우고 초심으로 돌아가서 통합에 앞장을 서야 할때라고 봅니다. 단체의 규모가 크던,적던, 법인은 똑같은 겁니다. 내 앞에 큰밥그릇 차지 하려는 마음만 없으면 될것입니다. 나 보다는 타인을 배려하는 마음만 있으면 됩니다. 서로 격려하고 위하는 마음만 있으면 됩니다. 천년 만년을 사는것도 아닌데, 후진들에게 귀감이 될 수 있는 좋은모습들을 보여주고, 값진 유산(합기도통합)을 남겨 줄 수 있도록 노력들을 하여보심 어떻겠습니까?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신년사] 대한태권도협회가 다시 힘차게 비상(飛翔)하는 무술년(戊戌年)이 되기를 편집부 2018/01/04/
[신년사] 장애인태권도에 대한 관심과 성원이 절실히 필요한 때 편집부 2018/01/01/
[신년사] 태권도 진흥과 확산 그리고 태권도원 발전 등 산적한 과제들을 내실 있게 추진해 갈 것 편집부 2018/01/01/
[신년사] 의혹을 모두 털고 새로이 무술년(戊戌年)을 힘차게 나아갈 것 편집부 2018/01/01/
[신년사]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한 해가 되기를 기대 편집부 2018/01/01/
[신년사] 지구촌 태권도 가족 구심점인 국기원 본의 역에 최선 다할 것 편집부 2018/01/01/
[신년사] 태권도 발전 위한 국가적 사업 확대하고, 추진 역량 집중할 것 편집부 2018/01/01/
[신년사] 한국무예산업 성공 및 도약, 곧 국위선양의 길 한국무예신문 2016/01/01/
[신년사] 새해에는 택견 대중화와 세계화 더욱 진력해야 한국무예신문 2016/01/01/
[신년사] 제2의 한류 중심에 K-Martial 합기도 자리하도록 역량 결집을 한국무예신문 2016/01/01/
[신년사] 밝아오는 새해, 태권도의 번영과 함께 하길 한국무예신문 2016/01/01/
[신년사] 2016년은 ‘하나의 태권도, 하나의 세계’(One Taekwondo, One World) 한국무예신문 2016/01/01/
[신년사] 새해에도 태권도 미래 밝히는 희망이자 등불되기 위해 최선을 한국무예신문 2016/01/01/
[신년사] 장애인체육이 국민체육으로 거듭나는 2016년 기대 한국무예신문 2016/01/01/
[신년사] 건강한 100세 시대는 스포츠 복지정책에서 시작 한국무예신문 2016/01/01/
[신년사] 새해, 한국체육 새로운 100년 열어갈 선진체육조직 설계 중요 한국무예신문 2016/01/01/
[신년사] 새해 한국무예 힘찬 도약과 발전 위해 함께하시길 한국무예신문 2016/01/01/
[신년사] 병신년(丙申年) 대한민국, 추락이냐 도약이냐 갈림길에 서다! 한국무예신문 2016/01/01/
[신년사] 새해에는 우리의 진정한 보물 전통무예와 그 정신 널리 보급되길 한국무예신문 2015/01/01/
[신년사] 새해에는 합기도가 전 세계를 무대로 새로운 중흥의 시기를 맞이하기를 한국무예신문 2015/01/01/
배너
배너
배너
최근 인기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회사명 및 제호: 한국무예신문ㅣ등록번호: 서울 아01575ㅣ등록일자: 2011년 4월 7일ㅣ주필: 신성대ㅣ발행인·편집인: 박형미
발행연월일: 2011년 4월 19일ㅣ02026 서울 중랑구 봉화산로 56길 145-1, 5동 1308호ㅣ편집실: 03146 서울 종로구 인사동길 40 수도약국 4층
사업자등록번호: 206-28-85620ㅣTEL 02-3423-3500 FAX 02-6212-3500 ㅣ후원 계좌: 우리은행 1005-501-883162 (한국무예신문)
Copyright ⓒ 2011 한국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미ㅣ제보: mooyenews@daum.netㅣ카톡·페이스북:@mooyenews